[Biz & Now] 이재용, 출소 후 첫 삼성 준법감시위 회의에 불참



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출소 후 첫 준법감시위원회(준법위) 정례회의가 1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삼성생명 사옥에서 비공개로 열렸다. 삼성 준법위는 이날 계열사 간 내부 거래와 신고·제보 처리 방안, 대외 후원 승인 건 등에 대해 논의했다. 이 부회장은 이날 회의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. – 삼성,이재용,Biz & Now,준법감시위 회의,부회장 출소,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,삼성 준법감시위 회의
기사 더보기


대출디비

보험디비

카지노디비

디비판매


추천 기사 글